제572돌 한글날 기념 행사 퀴즈 당첨자 배너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국립국어원 온라인 소식지 쉼표, 마침표.

안녕 우리말 궁금한우리말

안녕! 우리말

공공기관의 어려운 용어로
막힐 때는 국립국어원으로!

  국립국어원은 ‘어려운 정책용어 국민 제보’ 창구를 개편하고 ‘정책용어 상담’ 창구를 새롭게 단장하여 운영하고 있다. 올해 새롭게 운영하는 이 창구들은 공공기관과 국민이 함께 참여하여 공공언어를 개선하는 발판이 되고 있다.

어려운 용어 국민 제보 누리집 화면

  공무원들이 누구나 알기 쉽게 정책용어를 만들고 싶을 때는 국립국어원의 ‘정책용어 상담’ 게시판을 이용하면 된다. ‘정책용어 상담’ 창구에서 공공기관이 자체적으로 마련한 정책명, 제도명, 사업명 등에 대해 적절성을 검토해 달라고 요청하면, 국립국어원은 해당 용어가 이해하기 쉬운지, 부정적 어감은 없는지 등을 검토하고 부적절할 경우에는 대체어를 제공하는 등의 상담을 한다.
  또한, 일반 국민들이 공공기관의 어려운 용어로 소통에 불편을 느낄 때는 국립국어원의 ‘어려운 정책용어 국민 제보’ 게시판을 이용하여 알리면 된다. 이 게시판에서는 공공기관의 어려운 용어에 대해 개선안도 제보할 수 있다. 국립국어원은 국민들이 제보한 용어를 개선하기 위해 해당 기관에 개선 권고 공문이나 전자우편 발송 등으로 공공기관의 공공 용어 개선을 위한 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아무리 좋은 정책을 마련하였더라도 말이 어려워 이해할 수 없다면 정책 효과를 최대로 발휘하기 어려울 것이다. 공공언어가 어려우면 국민과 소통이 막히고 따라서 국민의 불편이 커지게 될 것이다. 공직자들은 쉬운 말로 국민과 소통하고자 더욱 노력하고, 국민은 공공기관의 어려운 정책용어를 발견하면 국립국어원에 알려 공공기관의 언어가 개선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기를 기대한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더보기

가장 인기 있는 기사 +더보기

이벤트 신청

이벤트신청하기

이름

휴대폰번호

이벤트
정답

파일첨부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동의]

1) 수집목적 : 상기 이벤트는 국민들의 통일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실시되고 있습니다. 이에 이벤트 참여를 통해 통일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를 만들고, 이벤트 참가자분들이 웹진을 계속 구독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합니다. 2) 수집항목 :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휴대폰번호, 댓글, 비밀댓글 여부, 정보수집동의 여부, 웹진수신동의(구독자 확대를 위해 실시하는 이벤트이므로 개인정보수집 동의시 웹진 수신을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3) 이용 : 이벤트 당첨시 경품 발송, 당선작 발표, 웹진 발송 4) 보유기간 : 경품 수령 확인시까지(1개월), 단 웹진 구독용 정보는 <해지>시까지 이메일만 보유 5) 정보보호 책임자 : 이벤트 대행사 (주)인포아트 서지민(02-2269-5029)